HOME | Site Map | 수상/선정 | 운영자 소개

 

전통문화 이야기

 home > 전통문화 이야기 > 세시이야기 > 8월- 중추 풍속 >>

 

 

  세시이야기 대문

  정월 세시

   원일[설날]
   입춘
   인일.해일.자일.사일
   상원[대보름]

  2월 세시

   초하루[삭일]
   경칩
   한식

  3월 세시

   삼짇날[중삼]
   월중 풍속

  4월 세시

   초파일[석탄일]
   월중 풍속

  5월 세시

   단오[정의/유래]
   단오 풍속

  6월 세시

   유두[유월보름]
   삼복날

  7월 세시

   칠월칠석
   백중절[백종일]

  8월 세시

   중추절[한가위]
   중추 풍속

  9월 세시- 중양절

  10월 세시

   제례 풍속
   시절 음식

  11월 세시

   동지[아세]
   시절 음식

  12월 세시

   납일[납평]
   제석 [제야:그믐]

  윤달 세시 풍속

 

  세시이야기 - 대문

 

 

주막 - 김홍도한가위는 가을의 풍속으로 가장 성대한 민족의 명절이기에 그로 인해 발생한 다양한 풍속(風俗)과 시절(時節) 음식(飮食) 모두 넉넉하고 여유 있는 인심(人心)과 감사(感謝)와 기쁨을 바탕으로 한 풍속들입니다.

 수확(收穫)의 계절 가을답게 새로 수확한 온갖 곡식(穀食) 및 과실(果實)들로 인해 시절(時節) 음식(飮食) 역시 새로운 수확물로 새롭게 만들어지는 것이 많습니다.

  중추 떡 : 풍요로운 수확물인 햅쌀로 가정에서는 송편을 만들어 차례에도 사용하며, 무나 호박을 넣어서 시루떡도 만듭니다. 특히 인절미[인병(引餠)]를 만드는데, 찹쌀가루를 쪄서 떡을 만들어 볶은 검은콩이나 혹은 누런 콩가루나 참깨를 묻힙니다.

  신도주(新稻酒) : 햅쌀로 가을에 새로운 술을 빚는데, 이를 신도주(新稻酒)라 합니다. 차례(茶禮) 때 사용하고 음복(飮福)하는 풍속은 자연스럽게 후손(後孫)들에게 조상의 은덕(恩德)과 뿌리에 대한 자긍심을 일깨워주는 소중한 전통(傳統)이라 할 것입니다. [ 稻(도) 벼 ]

  밤단자[율단자(栗團子)] : 찹쌀가루를 쪄서 계란 형태의 둥근 떡을 만들고 삶은 밤을 꿀에 개어 바른 것을 밤단자라 합니다. 밤이 아닌 토란으로 만든 단자는 토란단자라 합니다.

  줄다리기[조리지희(照里之戱)] : 제주도(濟州道) 풍속으로 한가위에 남녀가 모여 춤추며 노래하고 즐겁게 노는데, 좌우(左右)로 편을 갈라 큰 줄을 당기는 줄다리기 놀이를 합니다. 또한 그네뛰기도 하며 닭잡기 놀이[포계지희(捕鷄之戱)]도 합니다. [ 照(조) 비추다, 대조하다 ]

  충청도 씨름 : 16일에 술과 음식을 차려 즐기면서 씨름판을 벌입니다. 이것은 농한기(農閑期)를 맞이해 그간의 노고를 풀고자 하는 것입니다.

 전라남도(全羅南道) 남해안(南海岸) 지방의 전통 풍속 놀이인 강강술래는 '강강수월래'라고도 불리는데, 부녀자(婦女子)들만의 놀이로 계승되어 오며, 경상도(慶尙道)의 남자들 놀이인 '캐지나칭칭나네' 놀이와 유사한 성격을 지니고 있습니다. 강강술래의 어의(語義)에 대해서는 '왜적이 쳐들어온다'는 의미로 한자(漢字)인 '강강수월래(强羌水越來)'나 '강강수월래(强羌隨月來)' 등으로 설명하거나 우리말 어원설로 '강'은 둘레나 원(圓)을 의미하고 '술래'는 한자어 순라(巡邏: '경계하다'는 의미)에서 와 '주위를 경계하라'는 의미를 지닌 것으로 보기도 합니다.
 추석날 단장을 한 수십 명의 부녀자들이 광장에 모여 서로 손을 잡고 원(圓)을 그리며 뛰노는 놀이인데, 목청 좋은 한 여자가 먼저 선창(先唱)을 하면 다른 사람들이 "강강수월래'라는 후렴(後斂)을 후창(後唱)하는 놀이입니다.

  유래 : 일반적으로 알려진 사실은 임진왜란(壬辰倭亂) 때 이순신(李舜臣) 장군(將軍)이 왜적(倭賊)에게 육지(陸地)를 지키는 우리 병사(兵士)들이 강함을 위장하기 위해 해안(海岸) 바위 등에서 부녀자들로 하여금 이 노래를 부르게 한 데서 유래되어 그 후 호시절(好時節)인 8월 한가위를 택해 놀이로 계승된 것입니다.

 

 

 

 

 


 

 

 

 

오형민의 이야기 한자여행입니다.

Copyright ⓒ since 1998 Oh HyungMin.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hanja.p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