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ite Map | 수상/선정 | 운영자 소개

 

한문 학습 연재

 home > 한문 학습 연재 > 한자 퍼즐 모음 > 한자성어 퍼즐 1 >>

 

 

  한자 퍼즐 모음 - 대문

퍼즐 전체 목록

교과목 분야별 퍼즐

   윤리 교과 퍼즐

   국어 교과 퍼즐

   과학 교과 퍼즐

 

 

 

다음 퍼즐로 ☞

 

 

   한자성어 퍼즐 1 - 街談港說 외..

 

 

 

 

 

1

 

 

 

 

 

21

 

 

23

 

 

24

 

 

 

 

 

 

 

22

 

 

 

 

 

 

 

2

 

3

 

 

 

 

 

 

 

 

 

25

 

 

 

 

 

 

 

 

 

 

 

 

26

 

 

 

 

4

 

 

5

 

7

 

 

 

 

 

 

 

 

 

 

 

 

 

 

 

27

 

 

 

 

 

8

 

 

 

 

 

 

 

 

 

 

 

 

 

 

 

 

6

 

 

 

 

 

 

 

 

 

 

 

 

 

 

 

 

 

 

16

 

 

19

 

9

 

 

 

 

 

 

 

 

 

 

 

 

 

 

 

 

 

11

12

 

14

 

 

 

 

 

 

10

 

 

 

 

 

 

15

 

 

17

 

20

 

 

 

 

 

 

 

 

 

 

 

 

 

 

 

 

 

 

13

 

 

 

 

 

18

 

 

 

 

 

◈ 가로 열쇠 ◈

1. 거리에서 떠도는 이야기나 항간에서 서민들 사이에 흘러 다니는 소문이나 풍문.
2. 달리는 말에서 산을 바라봄. 곧, 자세하게 살피지 못하고 대강 보고 지나침.
4. 초상집의 개. 즉, 돌볼 사람이 없어 끼니를 굶는 초상집 개처럼 여위고 기운 없이 초라한 사람.
6. 한 바탕 봄 꿈이라는 뜻으로, 부질없는 허망한 헛된 영화를 일컫는 말.
9. 미꾸라지 한 마리가 온 시냇물을 흐린다.
10. 양의 머리를 걸어놓고 개고기를 판다. 곧, 겉과 속이 다르다는 의미.
11. 비단옷 입고 고향으로 돌아옴. 즉, 객지에서 성공하여 고향으로 돌아감.
13. 교묘한 말과 아첨하는 얼굴색.
15. 손에서 책을 놓지 않는다는 뜻으로, 늘 학문에 정진함.
16. 쉽기가 손바닥을 뒤집는 것과 같다는 뜻으로, 아주 용이한 일을 일컫는 말.
18. 몸가짐과 언변과 글재주와 판단력이라는 뜻으로, 사람의 능력을 평가하는 네 가지 기준.
20. 뱀의 다리. 곧, 필요없는 것을 덧붙였다가 일을 망치는 것. 쓸데없는 군더더기.
22. 사슴을 가리켜 말이라고 한다. 곧, 윗사람을 속여 권세를 함부로 함을 의미.
23. 위태함을 보면 목숨을 바침.
25. 마음이 서로 통하는 벗. 백아절현과 관련.
26. 사람의 몸가짐.
27. 가버린 것은 반드시 돌아온다. 곧, 인간의 무상함은 인간의 힘으로 어찌할 수 없다는 의미.

◈ 세로 열쇠 ◈

1. 가혹하게 세금을 거두고 백성들의 재물을 죽을 때까지 요구하며 억지로 빼앗음.
3. 간과 쓸개를 서로 비춤. 즉, 서로의 마음을 터놓고 친하게 지내는 사이를 비유함.
5. 양의 창자처럼 산길 같은 것이 꼬불꼬불하고, 험함을 일컫는 말.
6. 한 글자에 천금. 곧, 심금을 울리는 빼어난 글.
7. 꿈 같기도 하고 아닌 것 같기도 함. 즉, 흐리멍덩하고 어렴풋한 상태.
8. 나무에 올라가서 물고기를 구한다. 곧 불가능한 일을 무모하게 하려 한다는 의미.
9. 하나를 얻어 둘을 얻는다. 곧, 한가지 일로 두가지 이득을 얻는다는 의미.
12. 비단 옷을 입는 영화로움.
14. 고향을 그리워함.
16. 계란으로 바위 치기. 곧, 약한 것으로 강한 것을 당해내려는 일.
17. 책을 첫머리에 쓰는 말. 머리말.
19. 평범한 보통 사람을 일컫는 말.
21. 집게 손가락이 움직인다는 뜻으로, 어떤 물건을 구허려는 욕망을 일으킨다는 의미.
23. 개와 말의 수고로움. 즉, 자기의 수고를 낮추어 이르는 말.
24. 맑은 거울과 잔잔하게 정지되어 있는 물. 즉, 잡념과 허욕이 없는 맑고 깨끗한 마음씨.
26. 공이 있는 사람에게는 반드시 상을 주고, 죄가 있는 사람에게는 반드시 벌을 준다는 뜻으로, 상벌을 규정대로 공정하고 엄정하게 하는 일.

 

 

 

 

 

 정답으로 이동

 

 


 

 

 

 

 

오형민의 이야기 한자여행입니다.

Copyright ⓒ 1998-2003 Oh HyungMin.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hanja.pe.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