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Site Map | 수상/선정 | 운영자 소개

 

한문 학습 연재

 home > 한문 학습 연재 > 한문 실력테스트 > 초급: 단문 독해 문제 해설 >>

 

 

  한문 실력테스트 - 대문

초급 과정 테스트

   종합문제 및 해설

   한자 분야 및 해설

   한자어 분야 및 해설

   한문 분야 및 해설

   한자성어 및 해설

   단문 독해 및 해설

 

중급 과정 테스트

   종합문제 및 해설

   한자 분야 및 해설

   한자어 분야 및 해설

   한문 분야 및 해설

   한자성어 및 해설

   한문 독해 및 해설

 

 

 

 

   초급 과정 - 단문 독해 문제 해설

 

 

 해설로 이동

 

 

 문제 1다음 글의 [  ]안에 들어갈 알맞은 한자는?

  國亂則思賢臣  家[]則思良妻(국난즉사현신, 가빈즉사양처)
◈ 해석 : 나라가 어지러우면 어진 신하를 생각하고, 집안이 가난하면 어진 아내를 생각한다.

[1]

於 (어)

: 문장 속에서 어조사 역할

[2]

行 (행)

: 가다, 행동

[3]

逆 (역)

: 거슬리다, 거역하다

[4]

貧 (빈)

: 가난하다. <반의어 : 富(부)>

[5]

亂 (란)

: 어지럽다, 난리. < '難(난)어렵다'와 유의>

 문제 2다음  우리말 속담과 한자성어의 연결이 적절하지 못한 것은?

 arrow13b.gif 한자성어로 된 속담과 우리말 속담과 연결이 잘못된 것을 고르는 문제입니다.

[1]

亡羊補牢
(망양보뢰)

: '양을 잃어 버리고 우리를 고친다'는 뜻으로, 이미 일이 벌어진 뒤에 대처한다는 의미. '死後藥房文(사후약방문)'과 통함.

[2]

見蚊拔劍
(견문발검)

: '모기를 보고 칼을 뺀다'는 뜻으로, 보잘것없는 작은 일에 어울리지 않게 엄청나게 큰 대책을 쓰는 경우를 이르는 말.
'
빈대 한 마리 잡으려다 초가삼간 다 태운다'는 속담은 '小貪大失(소탐대실)'의 의미로 '矯角殺牛(교각살우)'로도 활용됨.

[3]

同價紅裳
(동가홍상)

: '같은 값이면 붉은 치마'란 뜻으로 이왕이면 좀 낫고 마음에 드는 것으로 골라잡음의 의미.

[4]

以管窺天
(이관규천)

: '대롱으로 하늘을 본다'는 뜻으로 식견이 좁은 것을 비유. 보통 井底之蛙(정저지와)나 坐井觀天(좌정관천) 등으로 표현함.

[5]

目不識丁
(목불식정)

: '눈이 丁(정)자도 알지 못한다'는 뜻으로, 一字無識(일자무식)하다는 의미.

 문제 3다음 글의 내용상 생략된 [ ]안에 들어갈 종결사의 한자는?

  " 學業 在汝篤志與否   志篤 則何患業不進[ ]
◈ 해석 : 학업은 네가 뜻을 돈독히 하느냐 안하느냐에 달려있다. 뜻이 돈독하다면 어찌 학업이 진전되지 않음을 근심하겠는가?
▶ 반어형 문장 형식의 이해를 위한 문제입니다. 말을 반대로 표현하면서 오히려 강한 강조를 나타내는
반어형 문장의 기본 구조는 [ 何+서술어~乎]입니다. 의문부사 '何(하)'와 의문종결사 '乎(호)'를 사용합니다. 의문형 종결사는 '乎'와 함께 '哉(재)'도 많이 쓰입니다.

▷ 보기 ① 也(야), ② 矣(의), ③ 焉(언) 은 일반적으로 평서문 뒤에 사용하는 종결사이고, ④ 耳(이)가 종결사로 사용될 경우에는 '~뿐이다'는 뜻을 지닌 한정형 종결사입니다.

 문제 4다음 글을 해석할 때, [ ]안에 공통으로 들어갈 한자를 쓰시오.

   " 學而不思[]罔  思而不學[]殆. "
     " 배우고 생각하지 않으면 어둡고, 생각만 하고 배우지 않으면 위태롭다. "
가정형 의미의 접속사인 '則(즉)'의 의미를 이해하는 문제입니다.
▷ PC용 한자에서 '則'은 '칙' 발음에만 한자가 등록되어 있습니다. 하지만 문장 속에서 접속의 의미로 사용될 경우에는 발음이 '즉'입니다. 칙 발음은 '법칙'의 의미.

◈ 가정형 문장의 기본 구조는 [ 若+서술어~, 則 + 서술어~]입니다.일반적으로 해석은 "만약 ~하면, ~하다"'로 합니다. 

 문제 5다음 글의 의미를 줄여 네 글자의 성어로 표현합니다. 네 글자의 성어를 우리말 독음으로 쓰시오.

   "  樹欲靜而風不止,  子欲養而親不待  "
◈ 해석 : 나무는 고요하고자 하나 바람이 그치지 않듯이, 자식은 봉양하려 하나 부모님은 기다려 주시지 않는다.
▶ 효를 다하지 못한 못난 자식의 탄식을 의미하는 구절로 줄여서 "
風樹之嘆(풍수지탄)"이라고 합니다.

 

 

 

 

 

 

해설로 이동

 

 

[top]

 

 


 

 

 

 

 

오형민의 이야기 한자여행입니다.

Copyright ⓒ 1998-2003 Oh HyungMin. All Rights Reserved.
webmaster@hanja.pe.kr